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이웃 초등생에게 25개월 딸 성폭행 당했다" 53만 청원인 분노한 청와대 국민 청원글 알고보니 '가짜'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입니다.

전주심리치료센터 '하람'전라북도 교육청 상담심리 인증, 교육부 지정 진로직업체험 교육 기관입니다. 긴급재난지원금/아이돌봄카드 사용 가능

하람 이현경소장은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아동가족학 박사 수료, 동국대학교 대학원 미술치료 석사 졸업, 전주시 건강가정 지원센터 운영위원입니다.

"이웃 초등생에게 25개월 딸 성폭행 당했다" 53만 청원인 분노한 청와대 국민 청원글 알고보니 '가짜'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앵커>

25개월 된 딸이 이웃 초등학생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학생과 부모를 처벌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 청원글이 있었습니다. 50만 명 넘게 동의했는데, 알고 보니 이 청원 내용 자체가 거짓말이었습니다.

보도에 정경윤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3월 20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온 글입니다.

청원인은 자신의 25개월 된 딸이 같은 아파트에 사는 초등학교 5학년 남학생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습니다.

평소 가까운 이웃이던 학생이 자신의 집에 놀러 온 다음 날, 딸이 아프다고 했다는 겁니다.

상처가 생겼다는 의료진 소견도 받았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가해 학생 부모에게 피해 사실을 알렸지만, 사과는 커녕 발뺌했다면서, 학생 부모와 나눴다는 대화 메시지 내용을 공개했습니다.

가해 학생과 부모를 처벌해 달라는 이 청원글에 53만 3천여 명이 동의했습니다.

청와대가 경찰에 청원에 대한 답변을 요청했고, 경찰은 청원인을 찾아내 조사했는데, 뜻밖의 결과가 나왔습니다.

 

[강정수/청와대 디지털소통센터장 : 수사 결과 해당 청원은 허위 사실임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수사 과정에서 가해 아동이 실존하지 않고, 피해 아동의 병원 진료 내역이 사실과 다른 점을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청원인을 공무집행 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청와대는 과거에도 허위 청원 사례가 2차례 있었다면서, 국민청원의 신뢰를 지켜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전화문의 : OIO - 9895 - 5543 전주긴급재난지원금/아이돌봄카드 사용 가능

자녀의 고민, 부부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소중한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O63 - 247 - 5543

#전주심리상담센터 #전주심리치료센터 #전주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청소년심리상담센터 #전주부부심리상담센터 #전주아동심리치료센터 #전주성인심리치료센터 #전주부부심리치료센터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