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강임준 군산시장이 코로나 검사 항의한 시민에게 욕설 파문 "어린놈의 XX가..."[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심리상담센터 '하람' 입니다.

전주심리치료센터 '하람'은 전라북도 교육청 상담심리 인증 기관, 교육부 지정 진로직업체험 교육 기관입니다.

[ 이현경 소장 학력 :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아동 가족학 박사 수료 / 동국대학교 대학원 미술치료 전공 석사 졸업 / 미술치료 수련감독 전문가 ]

경고: 대한민국 교육기관의 위촉 위임을 사칭하면 민/형사 처분을 받습니다.

강임준 군산시장이 코로나 검사 항의한 시민에게 욕설 파문 "어린놈의 XX가..."[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강임준(65) 전북 군산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보건소를 찾은 시민에게 폭언을 퍼부어 논란이 일고 있다. 강 시장은 "우리 직원들이 조롱거리가 되는 모습을 보면서 가만히 있을 수 없었다"며 해당 시민에게 사과했다.

전주에 사는 A씨(40대)는 지난달 27일 군산의 한 병원에 진료를 받으려고 방문했다. 병원 측은 A씨가 해외에 다녀온 점을 들어 "해외 입국자는 코로나 바이러스 검사를 받아야 진료를 받을 수 있다"며 군산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안내했다.

보건소에 도착한 A씨는 "전주에 사는데 군산에서 검사를 받아도 무관하냐"고 물었고, 직원은 "전북도민이면 괜찮다"고 해 대기실에서 1시간가량 기다렸다.

보건소 측은 A씨의 이동 경로와 시간·장소 등 역학 조사도 마쳤다. 그런데 보건소 직원이 A씨에게 다시 전주에 가서 검사를 받을 것 권유했다. '자신의 주소지에서 검사를 받아야 비용을 면제받도록 방침이 바뀌었다'는 게 이유다.

직원의 말이 바뀌자 A씨는 "왜 미리 안내를 해주지 않았느냐"고 언성을 높였다. 보건소 직원들은 "시장님이 여기에 있다. 조용히 해달라"고 했다. A씨는 "추운데 1시간 넘게 떨면서 기다렸던 사람에게 사과 한마디 없이 '시장님 왔다'며 조용히 해달라는데 어떤 사람이 화가 안 나겠냐"고 따졌다.

A씨는 주차장에서 자기 승용차를 몰고 나가던 중 보건소 한 직원이 "얘기 좀 하자"며 그의 차를 세웠다. A씨는 차에서 내려 해당 직원과 대화를 했다. 그런데 해당 직원은 강 시장이 관용차를 타고 보건소를 떠나려 하자 대화를 멈추고 강 시장 차량으로 가서 90도로 인사를 했다. 이 모습을 본 A씨는 "시장이 간다고 다시 사람을 세워 두느냐. 난 시장 낯짝도 모른다. 늦장 대응을 해 놓고, 시장은 사람이고 시민은 사람이 아니냐"고 고성을 질렀다.

이때 강 시장이 차에서 내리더니 "너 뭐라고 했어. 내가 시장이다 XX야. 어린놈의 XX야. 뚫린 입이라고 싸가지 없게 지껄이냐. 저런 것은 집어넣어 버려야 된다" 등 폭언을 했다는 게 A씨 주장이다. A씨는 당일 본인 페이스북에 이런 주장이 담긴 글을 올리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A씨는 해당 글에서 "군산시를 대표하는 시장이 시민에게 욕설하고 인성 자체가 1프로도 안 보인다. 모든 상황은 제 차 블랙박스에 전부 녹화됐다"며 "저 어린 놈 아니다. 고등학생 자식이 있고 마흔이 넘은 나이"라며 강 시장의 사과를 요구했다. 논란이 커지자 군산시 직원들이 A씨에게 수차례 사과했고, 강 시장도 이튿날 A씨에게 전화로 직접 사과했다. A씨는 "강 시장의 사과를 받고 오해가 풀렸다"며 해당 글을 삭제했다.

강 시장은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내가 반말을 듣고 모욕당하는 건 괜찮다. 그런데 노란 근무복을 입고 근무하는 우리 직원들이 '아줌마' '아저씨' 소리를 들으며 조롱거리가 되는 모습을 보면서 가만히 있을 수 없었다"며 "자식 같아서 훈계조로 얘기했고, 그분(A씨)은 끝까지 차를 보건소 주차장 입구 한가운데 세워둔 채 직원들에게 안하무인으로 반말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래도 참았어야 했는데 나는 그분 전후 사정을 몰랐고, 그분도 막무가내로 항의했다. 서로 시점 차이로 오해가 있었다"고 했다. 그는 "내가 잘못한 부분이 있다. 그분에게 전화로 이런 내용을 설명하고 사과하니 본인도 '과했다'고 인정하고, 서로 오해를 풀었다. (페이스북) 글도 스스로 내렸다"고 했다.

군산=김준희 기자 kim.junhee@joongang.co.kr

 

감사합니다

자녀의 고민, 가족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상담문의 OIO--9895--5543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 #전주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청소년심리상담센터#전주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부부심리상담센터 #전주심리치료센터 #전주자유학기제 #전주진로체험 #전주직업체험 #전주창의체험 #전주미술심리치료사자격증 #전주아동미술치료 #전주119구급대PTSD #전주그림책미술치료 #전주심리상담센터 #전주교사연수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