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텔레그램 박사방 신상 공개" 운영자는 25살 조주빈 "텔레그램 n번방 운영자 신원 확인"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심리상담센터 '하람' 입니다.

전주심리치료센터 '하람'은 전라북도 교육청 상담심리 인증 기관, 교육부 지정 진로직업체험 교육 기관입니다.

[ 이현경 소장 학력 :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아동 가족학 박사 수료 / 동국대학교 대학원 미술치료 전공 석사 졸업 / 미술치료 수련감독 전문가 ]

경고: 대한민국 교육기관의 위촉 위임을 사칭하면 민/형사 처분을 받습니다.

"텔레그램 박사방 신상 공개" 운영자는 25살 조주빈 "텔레그램 n번방 운영자 신원 확인"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텔레그램에서 이른바 박사방을 운영하며 여성 성 착취 영상을 불법으로 제작하고 유포한 혐의로 구속된 '박사'의 신원이 확인됐다.

23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박사방' 사건의 피의자는 수도권의 대학을 졸업한 조주빈(25)으로 드러났다. 조주빈은 대학 재학 당시 학교 신문인 학보사에 기자로도 활동했다고 한다.

조주빈은 2018년 12월부터 이달까지 텔레그램에서 박사방을 운영하면서 아르바이트 등을 미끼로 피해자를 유인한 뒤 얼굴이 나오는 나체 사진을 받아냈다. 이를 약점으로 잡고 피해자들에게 성 착취 동영상을 찍도록 협박하고 이를 유포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현재까지 피해자가 74명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 중 미성년자 16명이 포함됐다. 조주빈은 최대 150만 원을 후원금으로 받으면서 텔레그램 유료 대화방을 운영하며 성 착취 동영상을 회원들에게 제공하기도 했다.

경찰은 암호화폐 등을 통해 조주빈에게 돈을 보내고 박사방에 입장한 이용자들에 대해서도 추적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 등을 통해 확보한 자료 분석 결과에 따라 명단의 숫자가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최근 한 암호화폐 거래소를 압수수색해 박사방에 입장하기 위한 조주빈에게 금원을 지급한 일부 명단을 확보했다. 조씨가 2년 전 졸업한 것으로 알려진 학교 관계자는 "경찰의 신상 공개 심의 결과가 나오기 전에 학교의 공식 입장을 밝히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말했다.

감사합니다

자녀의 고민, 가족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상담문의 OIO--9895--5543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