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여동생인 줄 알았다" 귀가하는 여성 따라가 성추행한 경찰관의 변명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심리상담센터 '하람' 입니다.

전주심리치료센터 '하람'은 전라북도 교육청 상담심리 인증 기관, 교육부 지정 진로직업체험 교육 기관입니다.

[ 이현경 소장 학력 : 경희대학교 일반대학원 아동 가족학 박사 수료 / 동국대학교 대학원 미술치료 전공 석사 졸업 / 미술치료 수련감독 전문가 ]

경고: 대한민국 교육기관의 위촉 위임을 사칭하면 민/형사 처분을 받습니다.

"여동생인 줄 알았다" 귀가하는 여성 따라가 성추행한 경찰관의 변명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귀가 중이던 여성의 뒤를 쫓아 집에 들어간 뒤 강체추행한 경찰관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서울 동부지법은 여성의 뒤를 쫓아 집에 들어간 뒤 강체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배모(36) 경사에게 징역 3년과 집행유예 5년을 선고했다.

서울지방경찰청 모 기동대 소속이었던 배씨는 지난해 9월 서울 광진구에서 늦은 밤 귀가 중이던 a씨를 몰래 따라가다가 a씨가 공동 현관문을 여는 순가 손으로 입을 틀어막고 문안으로 밀어 주저앉힌 뒤 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배씨의 혐의를 모두 유죄로 인정하면서 "시민을 보호하고 사회안전을 유지해야 하는 경찰 공직자임에도 새벽에 노상에서 처음 본 여성을 뒤따라가 주거를 침입하고 강체추행 하는 등 죄질이 매우 불량하다"고 밝혔다.

다만 배씨와 합의한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았고, 배씨에게 범죄 전력이 없으며 범행 자체도 계획적이라고 보기 어렵다는 점을 고려해 집행유예를 선고했다고 설명했다.

사건 당시 배씨는 a씨가 소리를 지르며 저항하자 달아났고, 경찰은 cctv 등을 분석해 지난해 10월 배씨를 검거했다.

배씨 측은 재판 과정에서 "술에 취해 a씨가 들고 있던 우산이 동생 것이라고 착각하고 따라가 목덜미를 잡고 넘어뜨렸다"면서 "시위를 진압하는 기동대 경찰로서 몸에 밴 행동이었을 뿐 강제추행 의도는 없었다"고 주장했으나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감사합니다

자녀의 고민, 가족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상담문의 OIO--9895--5543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 #전주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청소년심리상담센터#전주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부부심리상담센터 #전주심리치료센터 #전주자유학기제 #전주진로체험 #전주직업체험 #전주창의체험 #전주미술심리치료사자격증 #전주아동미술치료 #전주119구급대PTSD #전주그림책미술치료 #전주심리상담센터 #전주교사연수 #전주직장인연수 #전주부모교육 #전주자녀교육 #전주아동ADHD #전주성인ADHD #전주또래관계향상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