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5개월 카톡 연락만 한 고3 여학생, 처음 만나 신체 접촉한 20대 참여 재판에서 무죄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입니다

전주하람심리상담 센터는전라북도 교육청의 위촉을 받아 학교폭력 피해 학생 무료 상담과 초중고 재학생을 위한 무료 심리 상담을 진행하고 있습니다.[전액무료]

경고: 대한민국 교육기관의 위촉 위임을 사칭하면 민/형사 처분을 받습니다.

전주 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 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 학교 방문 심리상담

전주 원예 미술심리 프로그램

전주 창의 체험 전주 진로 체험

전주동화책(그림책) 미술심리 프로그램

5개월 카톡 연락만 한 고3 여학생 처음 만나 신체 접촉한 20대 참여 재판에서 무죄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서 알게 돼 연락을 주고받던 고등학교 3학년 여학생과 만나 동의 없이 신체 접촉을 한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이 국민참여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동의를 구하지 않은 채 처음 만난 사람의 손을 잡고 껴안으려고 시도하는 등의 행동이 '강제추행'에 해당하는지가 재판의 쟁점이었고, 배심원단은 '범죄로 볼 수 없다'는 의견을 내놨다.

서울동부지법 형사합의11부(손주철 부장판사)는 15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아청법)상 강제추행 혐의를 받는 정모(23)씨에 대해 배심원 7명의 만장일치 평결을 받아들여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과 피해자 사이의 기존 관계, 신체 접촉의 경위나 그 정도에 비춰볼 때 제출된 증거만으로는 피고인이 피해자를 강제로 추행했음을 합리적 의심 없이 인정하기에 부족하다"고 설명했다.

정씨는 2018년 12월 자신이 활동하던 유튜브 영상 동아리 회원 A(당시 18세)씨와 놀이공원에서 처음 만나 놀던 중 A씨의 동의 없이 옆구리를 쿡쿡 찌르거나 손을 수차례 잡았으며 팔을 벌리고 껴안으려 한 혐의를 받는다. A씨의 머리와 볼을 만지고 등을 쓰다듬기도 했다.

A씨는 이튿날 정씨에게 문자를 보내 "내가 어제 몸 상태가 안 좋았고, 분위기가 안 좋아질까 봐 말을 안 했는데 많이 불편하고 부담스럽고 무서웠다"고 했다.

A씨는 사과문을 요구하는 등 의견 충돌을 빚은 끝에 정씨를 고소했다.

정씨의 변호인은 정씨가 A씨의 신체에 접촉한 것은 맞지만 "청춘 남녀가 데이트를 할 때 일반적으로 일어날 수 있고 예상할 수 있는 정도의 신체 접촉"이라고 주장했다.

A씨가 사건 당일 신체 접촉을 제지하거나 명시적인 거부 의사를 밝히지 않았으며, 정씨가 A씨에게 폭행이나 협박을 가하지 않았기 때문에 강제추행죄 적용은 과하다는 것이다.

정씨 측은 또 두 사람이 실제로 만난 적은 없었지만 카카오톡으로 5개월간 개별적으로 자주 대화했고, 놀이공원 자유이용권이 생겼다며 함께 가자고 제안하자 A씨가 흔쾌히 응했다고 강조했다.

검찰은 '데이트'라는 변호인들의 주장에 대해 "정씨는 자신과 A씨가 온라인에서 '썸을 탔다'(사귀는 것은 아니지만 호감을 갖는 단계)고 주장하면서도, 좋아하는 마음이 있던 자신과 달리 A씨는 별다른 반응이 없었다고 답했다"고 반박했다.

이어 배심원단을 향해 "피해자 관점에서 봐달라"면서 "A씨가 제안을 받아들였다고 해서 그것이 데이트가 되고, 손을 만지고 껴안아도 된다고 하는 것은 피고인의 독단적이고 남성적인 시각"이라고 강조했다.

검찰은 정씨에 대해 징역 2년 선고와 성폭력치료프로그램 이수, 취업제한 등을 명령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감사합니다

자녀의 고민, 가족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상담문의 OIO--9895--5543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 #전주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청소년심리상담센터 #전주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부부심리상담센터 #전주심리치료센터 #전주자유학기제 #전주진로체험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