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황당한 도시락" 전문 업체에서 주문한 2만 원짜리 도시락을 열어보니... "먹다 남은 도시락인 줄 알았다"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안녕하세요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입니다

전주하람심리상담 센터는 전라북도 교육청의 위촉을 받아 학교폭력 피해 학생 무료 상담과 초중고 재학생을 위한 무료 심리 상담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전액무료]

경고 : 대한민국 교육기관의 위촉 위임을 사칭하면 민/형사 처분을 받습니다.

전주 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 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 학교 방문 심리상담

전주 원예 미술심리 프로그램

전주 창의 체험 전주 진로 체험

전주동화책(그림책) 미술심리 프로그램

하람 센터에서 제공하는

오늘의 뉴스입니다

"황당한 도시락" 전문 업체에서 주문한 2만 원짜리 도시락을 열어보니... "먹다 남은 도시락인 줄 알았다" [전북뉴스/전주심리상담]

유치원에서 소풍을 가는 아이에게 특별한 도시락을 챙겨주기 위해 전문 업체를 통해 주문한 소자가 분통을 터트린 글이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A씨는 최근 온라인 보배드림에 "황당한 유치원 도시락 주문기"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A씨는 "아이가 유치원에서 소풍을 간다는데 출장으로 준비할 시간이 없어서 엄마들끼리 얘기해서 도시락을 맞춤 주문했다"면서 "도시락 수령 후 사진을 보고 황당했다. 2만원 도시락이 편의점 5천원 짜리 도시락보다 못했다"고 전했다.

A씨가 도시락 업체에 항의 문자를 보내자 업체 측에서 "어떻게 해드려도 불만뿐인 분인 것 같다"면서 "어머님 같은 분 안 받는다. 앞으로는 직접 준비해라"라고 답했다.

이 글에 네티즌들이 공분하면서 업체명이 공유되는 등 파장이 일었다.

네티즌들은 "저런 솜씨로 2만원이나 받고 적반하장이라니, 입소문으로 망할 각인데 배짱 장사 대단하다"는 혹평을 남겼다.

서울 성북구에서 도시락 주문업을 하고 있는 한 관계자는 "사진을 보고 먹다 남은 도시락인 줄 알았다"면서 아이들이 좋아하는 걸 적당히 매칭해 예쁘게 담아내는 것이 중요한 문제인데 그런 부분에서 만족감을 주지 못한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감사합니다

자녀의 고민, 가족의 고민

망설이지 마시고 상담하세요.

우리 가족의 문제입니다

상담문의 OIO--9895--5543

 

 

 

 

 

#전주하람심리상담센터 #전주아동심리상담센터 #전주청소년심리상담센터 #전주성인심리상담센터 #전주부부심리상담센터 #전주심리치료센터 #전주자유학기제 #전주진로체험 #전주직업체험 #전주창의체험 #전주미술심리치료사자격증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